메뉴보기

빙그레, 배우 주지훈 '바나나맛우유' 모델로 발탁

발행일자 | 2021.04.07 10:15
사진제공=빙그레
<사진제공=빙그레>

빙그레가 대표 스테디셀러 브랜드 '바나나맛우유'의 광고모델로 배우 주지훈을 발탁했다고 7일 밝혔다.

빙그레는 주지훈 모델 선정에 대해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킹덤', SBS 드라마 '하이에나'에서 인상적인 연기를 선보이며 국내외에서 많은 사랑을 받은 주지훈 배우가 올해의 바나나맛우유 캠페인과 어울려 모델로 발탁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광고 촬영 현장에서 주지훈은 미리 콘티에 맞춰 자신만의 표정과 연기를 준비해오고, 시종일관 웃음을 잃지 않으며 스탭 및 현장 분위기를 리드했다는 후문이다.

이번 광고 캠페인은 개인 위생이 강조되는 요즘 상황에 맞춰 '씻고바유(씻고 나면 바나나맛우유 먹자)'라는 메시지를 전달한다. 빙그레는 주지훈을 모델로 한 캠페인 외에도 SNS 이벤트 등 적극적인 바나나맛우유 마케팅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빙그레 바나나맛우유는 1974년에 출시돼 40년이 넘는 시간 동안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는 국내 1위 가공유 제품이다. 현재 바나나맛우유는 바나나우유 시장에서 약 80%의 시장점유율을 차지하고 있으며 하루 평균 약 80만개씩 팔리고 있다. 작년 기준 매출액은 수출을 포함해 약 2천억원을 기록했다.
 
빙그레 마케팅 담당자는 "바나나맛우유 광고 방영과 함께 캠페인을 통해 재미있는 마케팅 활동을 계획하고 있다"며 "모델로 발탁된 주지훈씨와 좋은 시너지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서희원 기자 shw@nextdaily.co.kr

칼럼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