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국민체육진흥공단, 코로나19 위기극복 지원추진단 본격 활동 개시

발행일자 | 2021.04.01 14:40

국민체육진흥공단은 스포츠산업 전방위 지원을 위한 '코로나19 위기극복 지원 추진단'(이하 추진단)이 지난 31일 첫 회의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에 나섰다고 밝혔다.

공단은 체육계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조현재 이사장을 단장으로 하는 추진단을 신설했다. 추진단은 첫 활동에 앞서 비대면 회의를 통해 지원사업 추진현황을 점검하고 현안을 논의했다. 이날 회의에는 조현재 이사장을 비롯해 김갑수 전무이사와 추진단 각 반의 반장(본부장)이 참석했다.


회의를 주재한 조 이사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현장에 적시적소에 신속한 지원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속도감 있는 추진을 주문하며, 공단도 재정적으로 힘든 상황이지만 공공기관으로서 상생과 협력의 사회적 가치 실현을 선도해 나갈 것을 당부했다.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 추진단은 스포츠 산업계를 위해 △스포츠기업 대상 금융지원(1361억원) △ 실내체육시설 고용지원(1005억원) △비대면 스포츠코칭 시장 활성화 지원(69억) △스포츠기업 재창업 지원(51억) △스포츠산업 내 중소기업 맞춤형 종합지원(79억) △입주업체 소상공인 임대료 감면 등 체육계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해 총 2700억원 이상의 다각적 지원을 시행할 계획이다.

조현재 국민체육진흥공단 이사장이 코로나19 위기극복 지원추진단 비대면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조현재 국민체육진흥공단 이사장이 코로나19 위기극복 지원추진단 비대면 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서희원 기자 shw@nextdaily.co.kr

칼럼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