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대상그룹 디에스앤, 코로나19 대응 간호사 2500명에게 바디케어 제품 기부

발행일자 | 2021.01.12 16:35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 간호사들이 디에스앤이 기부한 '엄마의목욕탕레시피 바디필링패드' 제품을 들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 간호사들이 디에스앤이 기부한 '엄마의목욕탕레시피 바디필링패드' 제품을 들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대상그룹 디에스앤은 코로나19 일선에서 일하고 있는 의료진들을 위해 바디케어용품 2만개를 기부했다고 12일 밝혔다.

디에스엔은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와 대한간호협회의 추천에 따라 인천광역시의료원,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 부산광역시의료원, 울산대학교병원, 마산의료원에 근무하는 간호사 2500여명에게 디에스앤 대표 브랜드인 100LABS의 '엄마의목욕탕레시피 바디필링패드' 2만개를 전달했다.


이번 기부는 장기간 이어진 코로나 사태로 일선에서 수고하고 있는 간호사들의 개인위생 관리에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물품을 제공함으로써 감사와 응원의 메시지를 보내기 위해 진행됐다.
 
'엄마의목욕탕레시피 바디필링패드'는 저자극 각질 제거 바디 케어 제품으로, 의료진들이 장시간 방호복 착용으로 민감해진 피부를 자극없이 한 번의 샤워로 씻어낼 수 있어 기부 제품으로 선택됐다. 1회용 개별 포장이 돼 있어 위생적이며 보관도 용이하다.
 
대상그룹 관계자는 "열악한 환경 속에서도 묵묵히 헌신해주시는 의료진들께 따뜻한 마음을 전하고 싶어 구호 물품을 지원하게 됐다"며 "하루 빨리 코로나가 종식되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방면으로 나눔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서희원 기자 shw@nextdaily.co.kr

칼럼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