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롯데하이마트, 추워진 날씨에 난방 가전 인기 "쑥↑"

발행일자 | 2020.12.04 13:45
사진제공=롯데하이마트
<사진제공=롯데하이마트>

롯데하이마트는 최근 날씨가 영하로 떨어지면서 온열가전과 가습기 등 계절 가전 판매가 늘었다고 4일 밝혔다.

하이마트에 따르면, 최근 6일동안(11월28일~12월3일) 히터류, 요장판류, 가습기류 판매량은 직전 같은 기간(11월22일~ 11월27일) 판매량보다 각각 45%, 35%, 66% 늘었다.


기상청은 오늘 서울 최저 기온은 영하 4도까지 떨어지고, 일부 지역은 영하 9도까지 떨어진다고 발표해 난방가전 판매량이 더욱 늘 것으로 전망된다.

이에 롯데하이마트는 추워진 겨울에 대비하기 위한 할인 행사를 준비했다. 5일 단 하루, 전국 롯데하이마트 매장에서 가습기, 히터 등 겨울 가전을 행사 카드로 결제하면 최대 50% 할인된 혜택가로 구매할 수 있다.

주광민 롯데하이마트 대치점 지점장은 "최근 날씨가 갑자기 추워지고 건조해진 탓에 겨울 가전에 대한 소비자 구매 문의가 늘고 있다"며, "이번 주말도 추울 것으로 예상되니 미리 준비해 따뜻한 겨울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서희원 기자 shw@nextdaily.co.kr

칼럼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