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쿠팡X경상북도, 경북업체 매출 82% 성장 이끌어

발행일자 | 2020.10.16 17:25
사진제공=쿠팡
<사진제공=쿠팡>

쿠팡과 함께한 지역 영세 소상공인들이 코로나19 가운데서도 꾸준한 매출 성장을 기록하고 있다.

쿠팡은 지난 4월부터 경상북도와 손잡고 진행한 '힘내요 대한민국'을 통해 경북 지역 영세 소상공인이 전년대비 82% 성장했다고 16일 밝혔다.


쿠팡과 경상북도는 지난 4월부터 다양한 행사를 열고 경북 지역 중소상공인의 온라인 진출을 적극 지원해왔다. 지난 4월에는 힘내요 대한민국 1차 기획전을, 5월에는 '힘내요 대한민국, 경북 세일 페스타' 기획전을 진행했다. 2차 기획전은 6월부터 진행돼 올해 말까지 이어간다.

쿠팡과 경상북도는 이번 협업으로 각 12억원씩 총 24억원을 투입해 지역 중소상공인을 지원했다. 경상북도의 예산은 즉시 할인 혜택 제공에, 쿠팡의 예산은 마케팅 및 광고에 사용된다.

이밖에 쿠팡은 경상북도, 경상북도경제진흥원과 함께 '상품 품평회 및 쿠팡 셀러 아카데미'를 열기도 했다. 지난달 24일 열린 이 행사는 쿠팡 입점을 희망하는 경북 소재 중소상공인들을 돕기 위한 행사로 쿠팡 입점 안내와 온라인 판매 마케팅 특강은 물론 쿠팡 로켓배송 입점 방법과 마케팅, 상품 홍보, 상품검색 등 온라인 판매의 노하우를 컨설팅하는 프로그램으로 꾸려졌다.

윤혜영 쿠팡 리테일 부사장은 "쿠팡이 지역에서 생산되는 상품을 전국의 고객에게 판매할 수 있는 플랫폼 역할을 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어려움을 겪는 중소상공인을 돕고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쿠팡은 지난 9월 '2020힘내요 대한민국 리포트'를 발행해, 쿠팡과 지역상생의 결과를 조명했다. 리포트에 따르면, 상반기 쿠팡과 협력한 판매자의 매출성장률을 분석한 결과 지역의 평균 매출 성장률이 서울경기 지역보다 1.6배 높았다. 쿠팡과 거래하는 연매출 3억 이하 영세소상공인의 지역별 매출 성장률 역시 평균 100%를 웃돌았다.

서희원 기자 shw@nextdaily.co.kr

칼럼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