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기아자동차 '2021 K5' 출시…"선택사양 기본 트림 확대"

발행일자 | 2020.10.16 10:45

기아자동차는 고객 선택폭을 넓긴 K5 연식 변경 모델 '2021 K5'를 16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2021년형 K5는 주 고객층이 선호하는 사양을 기본화 하면서도 매력적인 가격 경쟁력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또한 고객들의 의견을 적극 반영하여 트림별 사양을 구성하고 선택 사양 적용 범위를 확대했다.


특히 기존 K5 최상위 트림인 시그니처에만 적용했던 앞좌석 이중접합 차음 글라스를 이번 제품 전 트림에 확대해 정숙성을 높였다. 주력 트림인 노블레스 트림부터 A필라와 B필라에 니트 내장재를 적용하는 등 상품 전반의 고급감을 강화했다.

아울러 최신 기술을 선호하는 K5 고객들의 특성을 고려해 리모트 360도 뷰 기능을 2021 K5에 새롭게 추가함으로써 스마트폰으로 차량 주변 전방위를 영상으로 손쉽게 확인할 수 있게 했다.
 
하이브리드 모델 시그니처 트림에는 원격 스마트 주차보조(RSPA)를 기본 적용하고, 18인치 전면가공 휠을 선택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2021 K5 2.0 가솔린 모델의 판매 가격은 트림에 따라 2606만원~3151만원이다. 하이브리드 모델은 2754만원~3365만원으로 판매한다. 하이브리드 모델은 세제혜택 및 개별 소비세 3.5% 반영 기준이다.

기아자동차 '2021 K5'
<기아자동차 '2021 K5'>

한편, 2021 K5의 출시와 더불어 K5 이용 고객들의 젊고 혁신적인 모습을 담은 'Awake Your Dynamic' 캠페인을 진행한다.

기아자동차 관계자는 "중형 승용 대표 모델 K5가 강화된 상품 경쟁력에 선택폭을 확대해 고객 만족도가 한층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좋은 상품과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통해 중형 승용 시장을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서희원 기자 shw@nextdaily.co.kr

칼럼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