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믿고 듣는 크러쉬, 20일 새 EP 앨범으로 컴백 확정 ‘다작 행보 ~ing’

발행일자 | 2020.10.13 09:07

“새로운 형식의 앨범…깜짝 놀랄 콘텐츠 기대해” 크러쉬, 초고속 신보에 ‘궁금증 UP’

사진 = 피네이션(P NATION) 제공
<사진 = 피네이션(P NATION) 제공>

믿고 듣는 크러쉬(Crush)가 새 앨범으로 돌아온다.

12일 소속사 피네이션(P NATION)은 “크러쉬가 오는 20일 오후 6시 새 EP 앨범을 발매한다”고 밝혔다.


이번 앨범은 크러쉬가 지난 7월 발매한 디지털 싱글 ‘OHIO(오하이오)’ 이후 약 3개월 만에 발매하는 신보이다.

피네이션은 공식 SNS 계정을 통해 크러쉬의 새 EP 발매일시가 적힌 티저 이미지를 공개하며 컴백을 공식화했다. 공개된 이미지 속에는 의자에 앉아 턱을 괴고 무언가 골똘히 생각하는 듯한 크러쉬의 모습이 담긴 가운데, 높은 카메라 구도에서 뿜어져 나오는 진지한 분위기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앞서 크러쉬는 두 번째 정규앨범 ‘From Midnight To Sunrise(프롬 미드나잇 투 선라이즈)’, 싱글 ‘자나깨나 (Feat. 조이 of Red Velvet)’, ‘OHIO’를 연달아 공개한 데 이어 이번 새 EP 앨범까지 예고하며 1년 동안 쉴 틈 없는 다작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레트로 감성의 따뜻한 R&B부터 독특하고 비트감 넘치는 감각적인 곡까지 다양한 음악적 시도를 펼치며 크러쉬표 음악 장르를 선보여왔다.

피네이션 관계자는 “이번 EP 앨범은 크러쉬만의 음악을 또 다른 새로운 형식으로 녹인 앨범이 될 것”이라며 “특히 모두를 깜짝 놀라게 할 콘텐츠들이 대기하고 있는 만큼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피네이션은 최근 제시, 던(DAWN), 크러쉬까지 소속 아티스트들을 연달아 출격시키며 왕성한 활동을 서포트 중이다. 계속해서 차별화된 음악적 행보로 피네이션만의 다채롭고 독보적인 색깔을 더하고 있다.

김현미 라이프&컬처팀 객원기자 lifenculture@nextdaily.co.kr

칼럼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