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CIX(씨아이엑스), 트위터 ‘라이징 K-POP 아티스트' 톱 10 아티스트로 선정 '차세대 글로벌돌 입증'

발행일자 | 2020.09.28 08:09

CIX "픽스들에게 더 자랑스러운 그룹이 되도록 노력할 것"

사진 = C9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 C9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CIX(씨아이엑스)가 트위터 '라이징 K-POP 아티스트'에 이름을 올렸다.

최근 트위터는 지난해 7월부터 올해 6월까지 1년간 트윗 언급량이 급증한 K-POP 아티스트를 소개하는 '라이징 K-POP 아티스트'를 공개, CIX(BX, 승훈, 배진영, 용희, 현석)가 8위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CIX는 지난해 7월 데뷔 이후 '무비스타(Movie Star)', '순수의 시대(Numb)' 등을 발표하며 4세대 아이돌 선두 궤도에 올라섰다. 또 데뷔 3개월 만에 일본 시장에 진출하며 '차세대 글로벌돌'로 주목받았다. 특히 CIX는 'HELLO(헬로)' 시리즈를 통해 음악의 단적인 사운드의 가치를 넘어 독창적인 세계관으로 독보적인 발자취를 남기고 있다.

뿐만 아니라 신인이라고 믿을 수 없는 독보적인 실력으로 매 활동 때마다 글로벌 팬들의 관심을 집중시키며 '괴물 신인'으로 존재감을 떨쳤다.

그런 만큼 국내뿐 아니라 전 세계에서도 CIX에 대한 지대한 관심을 드러냈고, 그 결과 트위터 코리아 '라이징 K-POP 아티스트' 8위라는 결과로 그 뜨거운 관심을 실감하게 했다.

CIX는 소속사를 통해 "훌륭하신 선후배님들 사이에 이름을 올리게되서 너무 놀랐고, 영광이었다. 이렇게 선정된 건 우리 팬클럽 픽스들 덕분에 이렇게 값진 상을 받을 수 있었던 것 같다. 앞으로도 우리 픽스들에게 더 자랑스러운 CIX가 되도록 노력하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HELLO' 시리즈의 마지막 앨범을 앞두고 있는 CIX는 10월 경 세 번째 EP앨범 ‘안녕, 낯선시간’으로 컴백할 예정이며, 이에 앞서 오는 10월 11일 첫 온라인 팬미팅 ‘HELLO, FIX(헬로, 픽스)’ 개최하고 팬들과 만난다. 이젠 '괴물 신인'을 넘어 '차세대 글로벌돌'로 향하는 CIX의 행보에 국내외 팬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김현미 라이프&컬처팀 객원기자 lifenculture@nextdaily.co.kr

칼럼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