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현대백화점, '정육·굴비 세트' 할인 판매

발행일자 | 2020.09.16 17:40
현대백화점 '죽염으로 만든 영광 참굴비 난세트' 제품 이미지
<현대백화점 '죽염으로 만든 영광 참굴비 난세트' 제품 이미지>

현대백화점이 기업 선호도가 높은 정육·굴비·건강식품 등 '명절 선물세트'를 할인 판매한다고 16일 밝혔다.

현대백화점은 오는 29일까지 추석 선물세트 본판매 기간 기업 고객들을 대상으로 정육·굴비·건강식품 등 220여 품목을 5~30% 할인가에 선보인다.


기간 동안 정육·굴비 선물세트 50여 종을 할인 판매한다. 대표 정육 세트로는 △현대 화식 한우 연 세트(불고기 1.8kg, 국거리 0.9kg, 총 2.7kg) 22만원(정상가 24만원) △명인명촌 간장 갈비살 구이 세트(양념 갈비살 1.6kg) 11만원(정상가 12만원) 등이 있다. 

굴비 세트로는 △영광 특선 참굴비 매 세트(1kg 이상) 13만원(정상가 15만원)을 비롯해 △죽염으로 만든 영광참굴비 난 세트(900g) 11만원(정상가 13만원) △영광 마른굴비 실속 20마리(800g 이상) 17만원(정상가 25만원)이 준비됐다.

더불어 코로나19 장기화로 수요가 높아진 건강기능식품과 고급 식재료도 10~20% 할인가로 판매한다. 대표 행사 상품으로는 △정관장 홍삼정 듀얼 세트 14만9400원(정상가 16만6000원) ▲GNC 남녀 종합 건강세트 10만800원(정상가 14만4000원) △수삼·더덕 혼합 난 세트(수삼 600g, 더덕 700g) 15만원(정상가 18만원) △더덕 난 세트 12만원(정상가 15만원) 등이 있다.

아울러 오는 29일까지 기업 고객 대상으로 추석 선물세트를 200만/400만/600만/1000만원 이상 구매하면 각각 현대백화점상품권 10/20/30/50만원을 증정하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통상 명절 선물세트 전체 매출에서 기업 고객이 차지하는 매출 비중은 40% 수준"이라며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귀향이 줄어들고 선물 수요가 높아질 것으로 예상되면서, 기업들의 문의도 작년 추석보다 1~2주 가량 더 빨라지고 주문량도 두 배 이상 높은 상황"이라고 말했다.
 
서희원 기자 shw@nextdaily.co.kr

칼럼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