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김민재, 박은빈과 감정 고조…시청자 매료시킨 감정 연기

발행일자 | 2020.09.16 08:31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김민재, 디테일 심경 변화로 시청자 몰입 ↑

사진 = SBS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방송화면 캡처
<사진 = SBS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방송화면 캡처>

배우 김민재가 다양한 감정선을 살리며 열연을 펼쳤다.

김민재는 지난 15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브람스를 좋아하세요?'(극본 류보리/연출 조영민/제작 스튜디오S) 6회에서 복잡한 상황에 빠져 고뇌하는 모습을 보였다.


박준영 역 김민재는 이날 폭넓은 감정을 표현해내며 밀도 높은 열연을 했다는 평이다.

김민재는 어머니의 투병 사실을 알게 됐을 때 애달픔, 좌절감을 느끼는 박준영의 심경 변화를 안방극장에 고스란히 전달했다.

특히 김민재는 채송아(박은빈 분)와 이정경(박지현 분), 한현호(김성철 분) 등 극 중 인물들과 촘촘히 얽힌 관계성을 섬세히 풀어가 눈길을 끌었다. 다양한 상황에 맞닥뜨린 박준영의 면면을 그려가며 시청자들이 박준영의 감정을 이해하고 동화하게 만들었다.

이날 방송에서 박준영은 그동안 이정경이 자신의 부모에 금전적으로 도움을 준 사실을 알게 됐다. 이후 의도치 않게 채송아에게 오해를 산 박준영은 방송 말미 그에게 사랑 고백을 듣게 돼 앞으로 두 사람의 관계가 어떻게 펼쳐질지 궁금증을 모았다.

한편, 김민재가 출연하는 '브람스를 좋아하세요?'는 스물아홉 경계에 선 클래식 음악 학도들의 아슬아슬 흔들리는 꿈과 사랑에 관한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김현미 라이프&컬처팀 객원기자 lifenculture@nextdaily.co.kr

칼럼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