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한미글로벌, 양지 유통업무설비 공동집배송센터 등 첨단 스마트 물류센터 PM 수행

발행일자 | 2020.09.08 10:50

양지 유통업무설비 공동집배송센터, 시흥시 정왕동 판매유통물류센터 PM수행

시흥시 정왕동 판매유통물류센터 조감도 사진 = 한미글로벌 제공
<시흥시 정왕동 판매유통물류센터 조감도 사진 = 한미글로벌 제공>

한미글로벌이 첨단복합물류창고로 주목받고 있는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의 양지 유통업무설비 공동집배송센터와 더불어 경기도 시흥시의 정왕동 판매유통물류센터 신규 건설에 대한 건설사업관리(PM: Project Management)를 수행한다고 8일 밝혔다.
 
한미글로벌이 이번에 수주한 양지 유통업무설비 공동집배송센터는 연면적 20만5000㎡, 지하 1층~지상 10층 규모의 최신식 저온·상온 복합물류창고 시설이다. 영동고속도로는 물론 중부·경부고속도로 이용이 편리한 교통의 요충지인 양지IC 인근에 위치해 신속한 전국배송이 가능하다.
 

이와 더불어 한미글로벌이 수행하는 시흥시 정왕동 판매유통물류센터는 연면적 5만평의 상온창고와 저온창고, 옥상 주차장에 1MW용량의 친환경사업인 태양광패널을 설치하여 그린에너지와 접목하였으며, 친환경적인 사무실 공간 구성 및 전 건축물에 대한 친환경 국제표준인 LEED인증을 통한 연간에너지 20% 절감목표로 설계 및 시공이 진행되고 있다.
 
한미글로벌은 2022년 3월까지 해당 프로젝트의 물류허브로서 기획 설계부터 인허가, 안전 환경 관리, 원가, 공정, 품질 관리에 이르기까지 건설공정의 원활한 진행을 위한 PM 용역을 수행할 예정이다.
 
한미글로벌은 현재까지 100여 곳 이상(PM/CM실적기준 연면적은 약 8백5십만㎡)의 물류센터 프로젝트를 완료·수행 중이며 물류자동화설비 등 최신 설비가 구축된 GS홈쇼핑 신 물류센터 프로젝트를 비롯해 냉동창고와 저온 창고를 비롯해 임직원 오피스까지 갖춘, 유진초저온 평택오성물류단지 프로젝트도 수행한 바 있다.
 
한미글로벌 김종훈 회장은 “배송 경쟁력이 온라인 쇼핑이 미래 성장을 위한 핵심경쟁력으로 대두된 가운데 이를 뒷받침할 물류시설이 증가하는 것은 필연적인 트렌드”라며 “앞으로도 첨단 트렌드를 빠르게 분석하고 그 수요를 파악함으로써 시장이 필요로 하는 건설사업관리서비스를 제공해 나갈 것”이라며 포부를 밝혔다.

이호 기자 dlghcap@nextdaily.co.kr

칼럼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