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동반성장, 상생경영" 하이트진로, 거래처 주류구매대금 일부 분할 상환

발행일자 | 2020.09.08 09:45
하이트진로 로고
<하이트진로 로고>

하이트진로가 코로나19 재확산 영향으로 경영난을 겪고 있는 전국 800여 주류도매사를 대상으로 주류구매대금 일부를 분할상환하게 한다고 8일 밝혔다.

하이트진로는 코로나19가 장기화되고, 재확산되는 등 소비가 위축되면서 어려움에 처한 소상공인과 주류도매사들과 상생하기 위해 이같이 정했다. 주류업계의 고통을 분담하고 함께 극복하자는 취지이다.


지난 4일 하이트진로는 주류협회 및 수퍼체인협회에 공문을 보내고 이와 같은 내용을 전달했다. 상반기에 이은 두 번째 도매사 지원으로, 전국 800여 개 거래처를 대상으로 구매대금의 규모 및 상환 예정일 등을 고려해 적용한다.

김인규 하이트진로 대표는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소상공인과 주류도매사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어, 조금이나마 도움을 드리고 함께 이겨내고자 지원을 결정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상생경영, 동반성장의 기업철학을 바탕으로 사회적 책임을 다하며, 코로나19를 극복하는데 다각적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 말했다.

서희원 기자 shw@nextdaily.co.kr

칼럼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