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슈나이더 일렉트릭, 전력범위 확장으로 엣지 컴퓨팅 최적화된 ‘갤럭시 VS 3상 UPS’ 출시

발행일자 | 2020.08.07 14:32

에너지 관리 및 자동화 솔루션 글로벌 기업 슈나이더 일렉트릭(한국지사 대표 김경록)이 내장 스마트 배터리 모듈을 갖춘 ‘갤럭시 VS 3상 무정전 전원 공급장치(Galaxy VS 3-phase UPS)’의 확장버전을 공개했다.

갤럭시 VS 3상 무정전 전원 공급장치는 전력범위를 10kW에서 100kW까지 확장할 수 있어 엣지 컴퓨팅과 중요 인프라에 최적화됐다.

슈나이더 일릭트릭 갤럭시 VS 3상 UPS
<슈나이더 일릭트릭 갤럭시 VS 3상 UPS>

내부 N+1 모듈 단위의 이중화를 지원해 시스템 가용성이 최대 10배까지 개선된다. 내장형 스마트 배터리 모듈은 유연한 배터리 구성과 자체 모니터링 기능, 이중화 배터리 스트링 구성, 자체 구성 기능을 추가해 가용성이 향상됐다. 예측 가능한 런타임과 배터리 이중화로 항상 중요한 부하를 보호할 수 있다.

모듈식 시스템 구성요소로 빠른 서비스 및 내결함성을 제공한다. 부하 수준을 낮추고 평균 수리 시간을 단축할 수 있다. 가동 시간 증가 및 유지관리 간소화가 가능하다. 배치 및 서비스가 용이하여 중요한 IT, 상용 및 산업용 애플리케이션에 적합하다.

특허 받은 이컨버전 (ECOnversion)모드에서 운영할 경우 최대 99%의 효율성으로 에너지를 절감한다. 에코스트럭처 IT 엑스퍼트(EcoStruxure IT Expert) 및 에코스트럭처 에셋 어드바이저(EcoStruxure Asset Advisor)를 활용한 장비 성능 및 상태 모니터링도 관리할 수 있다.

슈나이더 일렉트릭 데이터센터 시스템 부문 빈 루(Bin Lu) 부사장은 "이번 갤럭시 VS 전력범위 확장은 UPS 업계 최고의 밀도 높은 기술과 N+1 내부 이중화 구성으로 UPS 설치 공간을 늘리지 않고 가용성이 높고, 완벽하게 관리되며, 효율성이 높은 솔루션에 대한 엣지 컴퓨팅 및 데이터 센터 업계의 증가하는 요구를 충족한다"고 전했다.

이향선기자 hslee@nextdaily.co.kr

칼럼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