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월드투어’를 최대 40% 할인된 가격에 볼 수 있다?

발행일자 | 2020.07.06 09:40

- 7. 6 ~ 7. 12까지 <안전관람공연 릴레이 세일 위크> 진행
- 대극장, 중소극장 인기 뮤지컬, 연극 최대 80% 할인, 첫날 오페라의 유령 최대 40%
- 매일 오후 10시 3작품씩 공개, 일주일간 총

국내 1위 티켓 예매 사이트 인터파크는 코로나19 상황 속 안전한 공연 관람 문화를 위한 캠페인을 시행하며  인터파크를 찾아주는 관객들에게 보답하는 의미를 담아 일주일 간 릴레이 세일을 진행한다.

안전관람공연 릴레이 세일 위크 안내장 / 인터파크 제공
<안전관람공연 릴레이 세일 위크 안내장 / 인터파크 제공>

월요일인 오늘부터 오는 일요일까지 일주일간 진행되는 <안전관람공연 릴레이 세일 위크>는 매일 3작품씩 총 21개 작품을 최대 80%까지 할인가에 예매할 수 있도록 해준다. 매일 오후 10시 <안전관람공연 릴레이 세일 위크> 이벤트 페이지에서 다음 날 세일 대상 작품이 공개되고 판매 당일 오전 10시부터 23시 59분까지 할인된 가격에 예매가 가능하다.

<안전관람공연 릴레이 세일 위크> 첫 날인 6일에는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월드투어’를 최대 40% 할인하고 ▲뮤지컬 ‘빨래’와 ▲연극 ‘존경하는 엘레나 선생님’도 각각 전석 40% 할인가에 제공한다. 둘째 날인 7월 7일에는 ▲뮤지컬 ‘렌트’가 최대 40% ▲뮤지컬 ‘풍월주’ 최대 56% ▲뮤지컬 ‘펀 홈’이 5만 원 특가에 노출될 예정이다. 매일 밤 10시에 이후 세일 공연의 라인업을 확인할 수 있다고 하니 놓치지 말자.

인터파크 공연 안전 관람 캠페인 / 인터파크 제공
<인터파크 공연 안전 관람 캠페인 / 인터파크 제공>

한편 인터파크는 <공연 안전 관람 캠페인>을 통해 공연 관람전, 공연장 및 객석 입장 시, 공연 관람 후의 3단계로 상황을 나누어 행동지침을 마련하여 공연장을 찾는 관람객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고 있다.

인터파크 세일즈포로모션팀 윤태진 과장은 “코로나19 바이러스 상황에 대응해 관객들과 공연장이 협력하여 안전한 관극 문화를 형성하기 위한 취지로 공연 안전 관람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라고 설명하고 “또 대극장과 중소극장 뮤지컬과 연극을 골고루 세일 라인업에 올려 공연계가 어려운 상황에 공연장에 활력을 불어넣고 건강한 공연 소비를 진작시키려는 취지로 준비했기 때문에 많은 공연 애호가들의 동참을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서정 라이프&컬처팀 객원기자 lifenculture@nextdaily.co.kr

 

칼럼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