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제네시스, 2021년형 제네시스 G90 공개

발행일자 | 2020.06.26 09:17

제네시스는 26일 상품성을 대폭 강화한 2021년형 G90와 G90 스페셜 에디션 ‘스타더스트(Stardust)’를 공개하고 내달 2일부터 판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2021년형 G90는 제네시스 어댑티브 컨트롤 서스펜션, 지능형 전조등을 전 트림 기본 적용하고 후방 주차 충돌방지 보조, 19인치 신규 휠 등을 채택해 주행 편의성과 상품성을 동시에 끌어올린 것이 특징이다.


제네시스 어댑티브 컨트롤 서스펜션(Genesis Adaptive Control Suspension)은 주행상황별로 진동을 최소화하고, 앞바퀴와 뒷바퀴의 감쇠력을 적절히 배분해 승차감과 조종 안정성을 높였다.

제네시스 G90 스타더스트
<제네시스 G90 스타더스트>

또 지능형 전조등(Intelligent Front-lighting System)은 상향등을 켜고 주행 시 선행 차량 및 대향 차량이 나타나면 전방 카메라를 통해 차량을 인지하고 차량이 있는 영역만 선별적으로 상향등을 소등해 G90 운전자의 전방 시인성을 확보하면서도 상대 차량 운전자의 눈부심을 방지해준다.

후방 주차 충돌방지 보조(PCA-R, Parking Collision-Avoidance Assist-Reverse)는 주차 및 출차를 위한 저속 후진 중 보행자나 장애물과의 충돌이 감지 됐을 때 운전자에게 경고하고 필요 시 브레이크를 자동 제어해 안전 운전에 도움을 준다.

아울러 제네시스는 2021년형 G90의 스페셜 에디션인 ‘스타더스트’를 50대 한정된 수량으로 제작해 판매할 계획이다.

국내 고객만을 위해 새로 선보이는 ‘스타더스트’는 밤 하늘을 채운 반짝이는 은하수 아래 레드 카펫에서 화려한 카메라 조명 세례를 받는 유명인사의 모습을 표현했다. 오직 한 명을 위해 특별 제작하는 고급 맞춤형 의상인 ‘오트 쿠튀르(haute couture)’에서 영감을 받아 제작됐다.

제네시스 G90 스타더스트 내장
<제네시스 G90 스타더스트 내장>

내장은 ▲투톤 나파 가죽 및 자수 적용한 전용 시트 ▲블랙 헤드라이닝 ▲메탈릭 포어 블랙 애쉬 리얼 우드 등을 적용해 우아함의 정점을 강조한 디자인으로 완성했다.

2021년형 G90의 가격은 3.8 모델 ▲럭셔리 7,903만원 ▲프리미엄 럭셔리 9,375만원 ▲프레스티지 1억 1,191만원, 3.3 터보 모델 ▲럭셔리 8,197만원 ▲프리미엄 럭셔리 9,670만원 ▲프레스티지 1억 1,486만원, 5.0모델 ▲프레스티지 1억 1,977만원, ▲리무진 1억 5,609만원, 스타더스트 1억 3,253만원이다.   온라인뉴스팀 onnews2@nextdaily.co.kr

 

칼럼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