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알리바바그룹, 中 ‘티몰 6.18 쇼핑 페스티벌’ 연일 신기록

발행일자 | 2020.06.05 11:16

알리바바그룹이 중국 내 상반기 가장 큰 쇼핑 행사인 티몰 6.18 쇼핑 페스티벌을 개최했다. 이번 페스티벌은 역대 최대 규모로 중국 내 경제 회복 도모와 글로벌 브랜드의 중국 시장 개척에 힘을 실을 예정이다.

지난 1일부터 시작한 티몰 6.18 쇼핑 페스티벌은 초반부터 연일 신기록을 세우고 있다. 행사 시작 10시간 만에 전년 동기 대비 50% 증가한 총거래액(GMV, Gross Merchandise Volume)을 달성했다. 티몰 글로벌에서는 시작 3분 만에 1000만여 명이 1억 위안(약 171억 원) 상당의 글로벌 브랜드 제품을 구입한 것으로 나타났다.

알리바바그룹이 개최하고 있는 티몰 6.18 페스티벌
<알리바바그룹이 개최하고 있는 티몰 6.18 페스티벌>

한국 브랜드도 큰 성과를 거두고 있다. 더마코스메틱 브랜드 닥터자르트 마스크팩제품은 하루 매출이 한 달(5월 기준) 매출을 넘어섰으며 KGC인삼공사의 홍삼 브랜드 정관장도 전년 동기 대비 50% 이상 증가한 매출을 기록했다. 행사 첫날 티몰 글로벌 내 한국 브랜드 총거래액은 전년 대비 45% 증가했다.

이번 페스티벌에 참여하는 중국 및 글로벌 브랜드는 총 10만여 개로, 작년 행사 두 배 규모다. 행사는 이달 20일까지 이어진다.

한편, 이번 행사에서는 비대면 소비가 확산되며 빠르게 성장한 라이브 커머스의 활약 또한 주목받고 있다. 행사 첫날 알리바바그룹 산하 라이브 커머스 플랫폼 타오바오 라이브를 통해 발생한 하루 거래액은 51억 위안(약 8709억 원)에 달했다. 이번 행사 기간 300여 명 연예인과 600여 명 브랜드 임원이 타오바오 라이브를 통해 소비자와 소통에 나설 예정이다.

알리바바그룹 부사장 겸 티몰·타오바오 마케팅 총괄 리우 보(Liu Bo)는 “온라인 소비는 지난 3월부터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 알리바바그룹 산하 전자상거래 플랫폼 상의 매출 또한 반등하며 고무적인 성과를 거두고 있는 만큼 이번 쇼핑 페스티벌이 경제 회복에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향선기자 hslee@nextdaily.co.kr

칼럼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