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롯데월드타워, '코로나19' 극복 위한 응원 메세지 연출

발행일자 | 2020.02.17 15:30
롯데월드타워는 17일부터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응원 메시지를 연출할 계획이다. 출처=롯데물산
<롯데월드타워는 17일부터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응원 메시지를 연출할 계획이다. 출처=롯데물산>

롯데월드타워가 '코로나19(COVID-19)' 극복을 응원하는 메시지를 연출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점등은 오는 26일까지 열흘 간 타워 건물 외벽에 '코로나19'로 힘든 대한민국 국민들과 전 세계인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해 기획했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매일 오후 6시부터 10시까지 4시간 동안 '으라차차 대한민국', '힘내라 우한' 등의 응원메시지를 매시 정각과 30분에 10분 간 연출할 예정이다.


현재 전 세계적으로 두바이 '부르즈 할리파', 아부다비 국영석유회사 ADNOC(Abu Dhabi National Oil Company), 상하이 '오리엔탈펄타워' 등 각 국의 랜드마크들이 외관 조명을 활용해 코로나19로 힘들어 하는 전 세계인들을 응원하고 있다.

롯데월드타워는 매년 불꽃, 캘리그라피, 공공예술 등 다양한 방식으로 대한민국을 넘어 전 세계인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해 왔다.

대표적으로 지난 15년 대한민국 광복 70주년을 맞아 '나라사랑 캠페인'을 진행했으며, 타워 오픈 이후 타워 불꽃쇼를 기획해 화려한 불꽃과 함께 동행, 평화 등의 메시지를 전 세계인에게 전달했다. 또 전 세계 랜드마크들이 진행하는 핑크리본, 블루라이트 캠페인 등에도 매년 동참해 공익메시지를 알리는 활동을 지속해 왔다.

정진홍 기자 jjh@nextdaily.co.kr

칼럼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