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양동선-테이 친동생-테이 닮은꼴 직원, '전지적 참견 시점' 핫 스타 등극

발행일자 | 2019.11.10 00:09
사진=MBC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테이의 일상이 그려졌다.

10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테이와 매니저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테이는 친동생을 비롯해 고향 친구들과 일을 한 후 식당으로 향했다.



알고보니 테이를 비롯해 가게에서 일하는 이들은 모두 투잡이었다.

양동선은 연극 배우, 테이의 친동생은 일러스트레이터로 활동 중이었다.

이어 테이 닮은꼴 직원에게는 "이미 테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홍혜자 기자 hhj@nextdaily.co.kr

칼럼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