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컨테이너 레지스트리 ‘키(Quay)’ 3.1 출시

발행일자 | 2019.10.31 00:00

레드햇은 엔터프라이즈를 위한 고가용성 컨테이너 레지스트리 ‘키(Quay)’ 3.1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새로운 3.1 버전은 다양한 엔터프라이즈 환경에서 컨테이너 이미지를 보다 안전한 방식으로 저장, 구축 및 배포하고 여러 새로운 백엔드 기술을 활용할 수 있다. 또한, 리포지토리 미러링(repository mirroring) 기능, 보다 간소화된 설정을 위한 새로운 쿠버네티스 오퍼레이터, 아카이브 또는 임시로 고정된 리포지토리를 지원하는 새로운 리포지토리 모드를 추가하고 스토리지와 데이터베이스 지원을 강화하면서 하이브리드 환경에서 제품의 관리성을 강화한다.


리포지토리 미러링은 3.1 버전에서 새롭게 추가된 기능으로서 기존의 지오 리플리케이션(geographic replication) 기능을 보완하며 동시에 활용할 수 있다. 지오 리플리케이션은 공유되는 글로벌 레지스트리를 위해 설계된 기능으로, 데이터베이스를 비롯한 전체 키 구성 및 데이터가 공유되는 동안 두 개 이상의 다른 스토리지 백엔드 간에 모든 스토리지 백엔드 데이터를 미러링한다.

지오 리플리케이션의 주요 활용사례는 여러 리전(region)에서 콘텐츠가 동일할 때 지리적으로 분산된 설정을 위해 바이너리 블롭(binary blob)의 접근성을 빠르게 하는 것이다. 리포지토리 미러링은 이를 보다 다양한 활용 사례로 넓혀 다른 레지스트리에서 콘텐츠를 미러링하기 위해 설계되었다. 모든 소스 레지스트리에서 사용자가 선택하거나, 화이트리스트된 리포지토리 및 그중 일부를 키로 동기화할 수 있다. 이를 통해 분산 레지스트리에 대한 추가적인 자유 및 독립성을 더하며 하나 이상의 레지스트리에서 활용되는 콘텐츠가 이를 활용하는 다른 모든 클러스터 및 레지스트리에 미러링 되도록 지원한다.

키 3.1버전에는 레드햇 오픈시프트(Red Hat OpenShift)에서 키를 구축하고 유지하는데 도움이 되는 키 설치 오퍼레이터가 추가되었다. 데이터베이스를 포함한 완전한 버전의 키 구축이 자동화를 통해 단 몇 분 만에 실행되어, 개발 및 테스트 환경을 보다 효율적으로 구성할 수 있다. 오픈시프트 고객은 키 관리에 신경 쓰는 대신 애플리케이션에 보다 집중할 수 있다.

레드햇 키는 이미 온프레미스 및 클라우드 배포를 위한 다양한 스토리지 벡앤드를 지원한다. 키3.1에서는 누바 S3 오퍼레이터로 누바를 지원하게 되었다. 유연하고 가벼우며 확장 가능한 S3 API인 누바는 다양한 스토리지 서비스를 지원한다. 누바 오퍼레이터는 레드햇 오픈시프트 컨테이너 스토리지 3의 일부인 레드햇 멀티클라우드 오브젝트 게이트웨이 오퍼레이터(Red Hat Multi-Cloud Object Gateway Operator)로 제공될 예정이다. 이는 고객이 현재 버전 및 향후 버전의 키에서 레드햇 오픈시프트 컨테이너 스토리지를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레드햇은 코어 레지스트리에 집중하고 있으며, 추가적인 전문성이 필요한 곳에 파트너 생태계를 활용한다. 키 3.1버전에서는 키의 데이터베이스 백엔드를 프로비저닝하기 위해 검증된 크런치 데이터(Crunchy Data)의 Postgre SQL 오퍼레이터를 활용할 수 있다.

이향선기자 hslee@nextdaily.co.kr

칼럼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