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바디프랜드, '코닉세그 안마의자' 만든다

발행일자 | 2019.10.18 13:00
스웨덴 하이퍼카 '코닉세그' [사진=바디프랜드]
<스웨덴 하이퍼카 '코닉세그' [사진=바디프랜드]>

바디프랜드(대표 박상현)가 스웨덴 하이퍼카 브랜드 코닉세그(Koenigsegg)를 딴 하이퍼 헬스케어 기기 ‘코닉세그 안마의자’ 개발에 나선다.

코닉세그는 최대출력 655마력으로 ‘세계에서 가장 강력한 양산차 엔진’이라는 기네스 세계 기록을 보유한 하이퍼카 브랜드다. 정지상태에서 시속 400km까지 가속했다가 다시 정지상태로 돌아오는 데 걸리는 ‘0-400-0’ 역시 31.49초로 세계 기록을 보유했다.

바디프랜드는 여타 자동차 브랜드를 압도하는 코닉세그의 초격차 역량을 헬스케어 기기에 적용해 람보르기니 안마의자(LBF-750)를 잇는 슈퍼카 모델을 만들어나갈 계획이다.



이 회사 관계자는 “소비자를 열광시키는 코닉세그의 하드웨어 기술력과 디테일을 적용해 헬스케어 기기를 진화시켜 나가,  글로벌 시장에서 럭셔리 헬스케어 기업으로 발돋움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바디프랜드는 18일, 코닉세그 쇼룸인 ‘바디프랜드 라운지S’에서 코닉세그 론칭 세레모니를 개최한다. 행사에는 코닉세그의 세일즈 디렉터 안드레아스 페트레를 비롯, 주한 스웨덴 대사 야콥 할그렌 등 VIP 게스트들이 참석한다. 행사에서 베일을 벗는 모델은 지난 3월 제네바 국제모터쇼에서 첫 선을 보인 ‘제스코(Jesko)’로, 최고속도 483km, 최대출력 1600마력의 괴력을 보유했다.

김광회 기자 elian118@nextdaily.co.kr

칼럼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