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운문사 재회', 신효범-김혜림-김완선-강문영의 '소녀스러움'

발행일자 | 2019.10.08 23:23
사진=SBS
<사진=SBS>

'불타는 청춘' 김혜림, 김완선, 강문영, 신효범이 만났다.

8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는 김혜림과 김완선, 강문영, 신효범이 오랜만에 다시 만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먼저 등장한 김완선은 김혜림을 맞았다. 이어 두 사람은 강문영을 만났다. 특히 김혜림은 강문영을 안으며 반가워했고 강문영 역시 "왜 이렇게 너희 예뻐졌냐"며 감탄했다.



이후 신효범이 등장했다. 강문영은 “그냥 여자가 아닌데 우리?”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에 나머지 세 사람은 “센 언니?”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네 사람은 운문사를 천천히 둘러보며 다양한 이야기를 했다.

홍혜자 기자 hhj@nextdaily.co.kr

칼럼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