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KT-차이나모바일 미구, 한∙중 5G 디지털 생태계 조성 나선다

발행일자 | 2019.09.27 13:00
김훈배 KT 뉴미디어사업단 단장(왼쪽)과 류신(Liu Xin)차이나모바일 미구 ’ 대표가 협약서에 서명하고 있다. [사진=KT]
<김훈배 KT 뉴미디어사업단 단장(왼쪽)과 류신(Liu Xin)차이나모바일 미구 ’ 대표가 협약서에 서명하고 있다. [사진=KT]>

KT(대표 황창규)는 26일(현지시간) 오후 차이나모바일의 콘텐츠 담당 계열사 ‘미구(Migu)’와 중국 베이징에서 ‘5G 기반 뉴미디어 콘텐츠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양사는 한∙중 양국의 5G 디지털 생태계 조성 및 글로벌 5G 기술 혁신을 공동 추진할 예정이다. 세부 협력 사항으로는 ▲4K∙8K 초고화질 콘텐츠 개발 협력 ▲국내 미공개 중국 인기 드라마∙스포츠∙공연 콘텐츠 단독 공급 ▲VR 공동 연구 및 콘텐츠 개발 협력 ▲초고음질 24비트 FLAC 음원 교류 ▲5G 기반 클라우드 게임 생태계 구축 등이다.


차이나모바일은 5G AR∙VR 분야에 5000억원(30억 위안) 이상을 투자하고 ‘5G 초고화질 VR 콘텐츠 산업 발전’을 추진하고 있다. 계열사 미구는 음악, 비디오, 웹소설, 게임, 애니메이션 5대 디지털 콘텐츠 업무에 중점을 두고 5G 콘텐츠 생태계 조성에 주력 중이다.

김훈배 KT 뉴미디어사업단 단장은 “이번 미구와의 5G 뉴미디어 사업 협력을 통해 세계 최초로 5G를 상용화한 KT의 경험을 나눌 수 있게 돼 자랑스럽게 생각한다“며 “향후 한국과 중국 모두 차별화된 5G 서비스 제공 기회를 가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류신(Liu Xin) 차이나모바일 미구 대표는 “KT의 앞선 5G 경험을 활용할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돼 기쁘다”며 “향후 양사 간 적극적인 협업을 통해 중국과 한국 양 국가의 5G 콘텐츠 시장을 선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광회 기자 elian118@nextdaily.co.kr

칼럼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