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이대훈 농협은행장, 호주 무역투자대표부 면담

발행일자 | 2019.09.11 10:20
이대훈 농협은행장(왼쪽)과 브렛 쿠퍼 호주 무역투자대표부 동북아 총괄대표가 10일 농협은행 본부에서 호주시장 진출 관련 환담을 갖은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이대훈 농협은행장(왼쪽)과 브렛 쿠퍼 호주 무역투자대표부 동북아 총괄대표가 10일 농협은행 본부에서 호주시장 진출 관련 환담을 갖은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NH농협은행은 10일 서울 중구 농협은행 본부에서 이대훈 농협은행장이 호주 무역투자대표부 동북아 총괄대표 브렛 쿠퍼와 면담을 갖고, 호주 시장 진출 관련 환담을 가졌다고 11일 밝혔다.

이 은행장은 이날 이 자리에서 호주 무역투자대표부와 지난 8월 호주 현지 출장결과와 향후 계획 등을 공유했다. 호주 무역투자대표부 동북아 총괄대표는 농협은행의 호주진출 계획에 대한 적극적인 지지와 향후 지속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이 은행장은 호주지점 설립 후 범농협 차원에서 호주와 농업부문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 및 투자를 통한 상호 발전 방안을 제안했으며, 호주 무역투자부 동북아 대표도 농업부분 등에서의 협력에 적극 공감했다.



호주 측은 농협은행의 호주 진출 시기가 아주 적절하다고 판단하고 있으며, 호주의 대규모 농업개발 프로젝트에서 농협과의 협업에 큰 기대를 표명했다. 호주 무역투자대표부는 여기에 농협은행의 NH디지털혁신캠퍼스와 호주의 핀테크 업체들이 교류를 희망했고, 농협은행은 조속한 시일 내에 NH디지털혁신캠퍼스 방문을 제안하는 등 향후 지속적인 교류를 이어나가기로 했다.  김광회 기자 elian118@nextdaily.co.kr
 

칼럼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