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IFA 2019] 첫 날부터 방문객 몰린 삼성전자 전시장

발행일자 | 2019.09.07 10:50

IFA 2019 개막 첫날부터 삼성전자 부스를 찾는 방문객의 발길이 끊이지 않고 있다.

유럽 최대 가전 전시회 IFA2019는 지난 6일(현지시간)에 개막했다. 이번 전시에 참가한 삼성전자(대표 김기남 김현석 고동진)는 메세 베를린에 위치한 시티 큐브 베를린에 업계 최대 규모인 1만 72㎡의 전시·상담 공간을 마련하고 ‘삼성 타운’을 조성했다.

이 곳은 ▲커넥티드 리빙 존 ▲QLED 8K 존 ▲비스포크 존 ▲갤럭시 존 등 네 곳의 공간으로 구성돼 현지인들을 맞이하고 있다.

관람객들이 현지시간 6일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가전전시회 'IFA 2019' 내 삼성전자 전시장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관람객들이 현지시간 6일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가전전시회 'IFA 2019' 내 삼성전자 전시장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관람객들이 현지시간 6일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가전전시회 'IFA 2019' 내 삼성전자 전시장에서 홈IoT를 구현하는 스마트싱스 카메라, 동작감지 센서, 다목적센서 등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관람객들이 현지시간 6일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가전전시회 'IFA 2019' 내 삼성전자 전시장에서 홈IoT를 구현하는 스마트싱스 카메라, 동작감지 센서, 다목적센서 등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관람객들이 현지시간 6일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가전전시회 'IFA 2019' 내 삼성전자 전시장에서 압도적인 크기와 화질을 자랑하는 상업용 디스플레이 '더 월(The Wall) 프로페셔널' 219형 제품을 감상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관람객들이 현지시간 6일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가전전시회 'IFA 2019' 내 삼성전자 전시장에서 압도적인 크기와 화질을 자랑하는 상업용 디스플레이 '더 월(The Wall) 프로페셔널' 219형 제품을 감상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관람객들이 현지시간 6일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가전전시회 'IFA 2019' 내 삼성전자 전시장에서 55형부터 98형까지 'QLED 8K' TV 풀 라인업을 감상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관람객들이 현지시간 6일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가전전시회 'IFA 2019' 내 삼성전자 전시장에서 55형부터 98형까지 'QLED 8K' TV 풀 라인업을 감상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관람객들이 현지시간 6일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가전전시회 'IFA 2019' 내 삼성전자 전시장에서 유럽시장 진출을 앞두고 있는 맞춤형 냉장고 '비스포크(BESPOKE)'를 체험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관람객들이 현지시간 6일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가전전시회 'IFA 2019' 내 삼성전자 전시장에서 유럽시장 진출을 앞두고 있는 맞춤형 냉장고 '비스포크(BESPOKE)'를 체험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IFA 공식 모델(왼쪽)과 삼성전자 모델들이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가전전시회 'IFA 2019' 내 삼성전자 전시장에서 5G 스마트폰 3종('갤럭시 폴드 5G', '갤럭시 노트10+ 5G', '갤럭시 A90 5G')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IFA 공식 모델(왼쪽)과 삼성전자 모델들이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가전전시회 'IFA 2019' 내 삼성전자 전시장에서 5G 스마트폰 3종('갤럭시 폴드 5G', '갤럭시 노트10+ 5G', '갤럭시 A90 5G')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IFA 공식 모델(왼쪽)과 삼성전자 모델들이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가전전시회 'IFA 2019' 내 삼성전자 전시장에서 새로운 모바일 카테고리 스마트폰 '갤럭시 폴드 5G'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IFA 공식 모델(왼쪽)과 삼성전자 모델들이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가전전시회 'IFA 2019' 내 삼성전자 전시장에서 새로운 모바일 카테고리 스마트폰 '갤럭시 폴드 5G'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관람객들이 현지시간 6일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가전전시회 'IFA 2019' 내 삼성전자 전시장에서 '갤럭시 폴드 5G'를 체험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관람객들이 현지시간 6일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가전전시회 'IFA 2019' 내 삼성전자 전시장에서 '갤럭시 폴드 5G'를 체험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김광회 기자 elian118@nextdaily.co.kr
 

칼럼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