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IFA 2019] 삼성·LG, 전자산업 달굴 혁신 제품 대거 발표

발행일자 | 2019.09.05 11:00

삼성전자와 LG전자가 IFA 2019에서 선보일 주요 전시품들을 대거 공개했다.

삼성전자와 LG전자는 각자 공식 자료를 내고, 6일부터 11일까지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유럽 최대 가전 전시회 ‘IFA 2019’에서 선보일 전략 제품들을 공개했다. 모두 이번 전시를 기점으로 유럽을 포함한 글로벌 출시를 앞두고 있는 신제품들로 가득하다.

양사는 AI·IoT·5G 등 첨단 기술로 완성한 혁신 제품들을 선보이며, 올해 IFA를 뜨겁게 달굴 전망이다. 글로벌 프리미엄 시장 공략에도 속도를 낸다.



◇ 삼성, QLED 8K, 비스포크, 갤럭시 폴드·노트10 선보여

삼성전자는 메세 베를린에 위치한 시티 큐브 베를린에 업계 최대 규모인 1만 72㎡의 전시·상담 공간을 마련하고 ‘삼성 타운’을 조성한다. 이 곳에서 관람객들은 ▲커넥티드 리빙 존 ▲QLED 8K 존 ▲비스포크 존 ▲‘갤럭시 존’ 등을 만날 수 있다.

IFA 2019 공식 모델(오른쪽)과 삼성전자 모델들이 IFA 2019 삼성전자 전시장에서 55형부터 98형까지 'QLED 8K' TV. 풀 라인업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IFA 2019 공식 모델(오른쪽)과 삼성전자 모델들이 IFA 2019 삼성전자 전시장에서 55형부터 98형까지 'QLED 8K' TV. 풀 라인업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커넥티드 리빙 존은 삼성 타운에 머무는 동안 자연스럽게 커넥티드 리빙을 경험할 수 있다. 삼성 IoT 플랫폼 스마트싱스와 다양한 스마트 기기들의 연동을 보여 준다.

‘QLED 8K 존’은 55형부터 98형까지 삼성 8K TV 전 라인업을 전시하고 전시장 벽 한 쪽에 ‘더 월 프로페셔널’ 219형과 ‘더 월 럭셔리’ 146형 제품을 가득 채울 예정이다. 이 밖에 ‘더 프레임’ ‘더 세리프’ 도 전시된다.

비스포크 존은 맞춤형 냉장고 비스포크를 필두로 의류청정기 에어드레서, 공기청정기 무풍큐브, 무선청소기 제트 등 혁신 라이프스타일 가전을 대거 전시한다. 그동안 공개하지 않았던 빌트인 오븐 신제품도 공개한다.

갤럭시 존은 '갤럭시 A90 5G' '갤럭시 노트10' '갤럭시 폴드' 등 최신 갤럭시 5G 스마트폰을 집중 선보인다. 이와 함께, 5G 모뎀 통합 모바일 프로세서 ‘엑시노스 980’, DVS(동적 시각 인식 센서) 등 최첨단 시스템 반도체도 전시할 계획이다.

◇ LG, 롤러블 TV와 OLED 8K, 듀얼 스크린, 개방형 인공지능 씽큐

LG전자(대표 조성진 정도현)는 인공지능 기술과 차별화된 시장선도 제품들이 변화시키는 생활공간을 선보인다. 이번 전시회에는 3799㎡의 대규모 부스를 마련했다. ‘더 나은 삶을 위한 혁신’을 주제로 단독 전시관(18홀)에 ▲LG 씽큐 홈 ▲올레드 TV ▲프리미엄 생활가전 등 다양한 혁신 제품을 선보인다.

IFA 2019 전시회에서 모델들이 LG전자 전시관 입구에 조성된 '올레드 폭포' 조형물의 압도적 화질을 감상하고 있다. [사진=LG전자]
<IFA 2019 전시회에서 모델들이 LG전자 전시관 입구에 조성된 '올레드 폭포' 조형물의 압도적 화질을 감상하고 있다. [사진=LG전자]>

전시관 입구엔 올레드 플렉서블 사이니지 260장을 이어 붙여 만든 초대형 ‘올레드 폭포’ 조형물이 관람객들을 맞이한다. 올레드 폭포를 지나서 부스 안으로 들어가면 세계 최초 롤러블 올레드 TV ‘LG 시그니처 올레드 R’ 6대가 관람객의 이목을 끈다.

인공지능 전시존인 ‘LG 씽큐 홈’은 LG전자 전시존 가운데 가장 크다. 실제 생활공간을 연출, LG 씽큐 뿐 아니라 구글, 아마존, 애플 등 외부의 다양한 인공지능 기술이 탑재된 제품들이 전시된다.

또, 88인치 8K 올레드 TV인 ‘LG 시그니처 올레드 TV’를 필두로 총 11가지의 LG 시그니처 라인업을 선보일 계획이다. 인공지능 DD모터가 탑재된 혁신 제품도 대거 공개된다. 그 외에도 ‘IPS 패널’에 세계 최초로 1ms 응답속도를 갖춘 ‘LG 울트라기어’ 38인치, 27인치 제품과 ‘LG 시네빔 레이저 4K’ 프로젝터(HU85LA) 신제품도 선보인다.

폴더블 폰에 대응하는 LG전자의 하반기 글로벌 출시 예정인 전략 스마트폰과 LG 듀얼 스크린 신제품도 공개되며, 실속형 스마트폰 2종(LG K50S, LG K40S)도 함께 선보인다.

한편, LG전자는 개막 전날인 5일에 박일평 CTO 사장이 각 산업 분야의 전문가들과 함께 ‘LG 미래기술 좌담회’를 열고 ‘어디서든 내 집처럼’이라는 주제로 생활 혁신을 위한 LG전자 비전을 제시한다. 박 사장은 이번 좌담회에서 주거공간을 넘어 자동차, 스마트씨티 등으로 확대되는 LG전자 인공지능 비전을 소개할 예정이다.

김광회 기자 elian118@nextdaily.co.kr

칼럼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