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WISET-인텔 ‘빅데이터 분석· AI’ 여성 전문인력 양성 협력 강화

발행일자 | 2019.07.12 00:00

한국여성과학기술인지원센터(소장 안혜연, 이하 WISET)는 인텔코리아와 빅데이터 분석 및 인공지능(AI) 분야 여성 전문인력 양성을 위해 업무협약을 7월 11일(목) 오전 11시 위셋 회의실(강남구 역삼동)에서 체결했다.

WISET과 인텔코리아의 빅데이터 분석 및 AI 기반 여성전문인력 양성 협력 체결식, 사진제공=WISET
<WISET과 인텔코리아의 빅데이터 분석 및 AI 기반 여성전문인력 양성 협력 체결식, 사진제공=WISET>

이번 협약을 통해 WISET과 인텔코리아는 4차 산업혁명과 빅데이터 시대가 필요로 하는 여성인재를 3년간 양성하여 국가 경쟁력 제고에 도움을 주고 다양한 분야로 양성된 인력이 진출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인텔코리아는 자체 개발한 빅데이터 분석 및 AI 기반 커리큘럼을 무료로 제공하고, WISET은 해당분야 진출을 희망하는 잠재력을 지닌 우수한 여성인재를 모집하여 교육의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인텔코리아는 빅데이터 분석 및 AI 기반 단계별 과정을 통해 실무능력을 제고하고 WISET은 비즈니스·경영, 트랜드, 인문·라이프 등 창의적인 문제해결을 위한 소양 교육을 제공하여 여성과학기술인에게 지식과 정보를 담은 패키지 프로그램을 선보일 계획이다.

안혜연 WISET 소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IT 산업분야에 진출할 수 있는 우수한 여성인력을 육성하고 해당 분야 경력복귀를 희망하는 여성인력이 재진입할 수 있도록 기회를 제공해 주고자한다”고 의지를 밝혔다.

권명숙 인텔코리아 사장은 “인텔은 이번 협약을 통해 빅데이터 분석 및 인공지능 분야에서 여성과학기술인 양성에 기여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 프로그램을 통해 많은 여성 전문인력들이 양성되어 4차 산업혁명과 빅데이터 시대를 이끌어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협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향선기자 hslee@nextdaily.co.kr

칼럼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