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스타벅스, 개점 20주년 기념 ‘별다방 아이스 티’ 선보여

발행일자 | 2019.07.11 13:30
스타벅스 20주년 시즌 음료 2종 출처=스타벅스 제공
<스타벅스 20주년 시즌 음료 2종 출처=스타벅스 제공>

스타벅스가 개점 20주년을 맞아, 그때 그 시절 과거의 추억을 소환하는 ‘별다방 아이스 티’를 새롭게 선보인다고 11일 밝혔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는 오는 16일부터 음료 2종과 푸드 2종을 출시하는 프로모션을 본격적으로 시작한다.

이번 신제품 ‘별다방 아이스 티’는 예전 다방에서 즐겨 마셨던 쌍화차를 모티브로, 한국인에게 익숙한 시원한 수정과의 맛을 재현했다는 점이 특징이다. 또한 계피, 생강, 대추, 당귀 등 10여종의 한약재가 들어간 음료에 대추, 잣 토핑을 사용한다.



함께 선보이는 ‘플로랄 스타벅스 더블 샷’은 2003년 출시된 스타벅스의 히든 메뉴이자 더블 샷을 재해석한 음료다. 이 제품의 특징은 은은한 꽃향이 느껴지는 얼 그레이 풍미와 진한 에스프레소의 맛을 함께 느낄 수 있다는 점이다.

더불어 2004년에 출시되어 오랜 기간 많은 사랑을 받았던 푸드인 ‘볼케이노 샷 케이크’가 고객들이 푸드와 함께 기간 한정으로 재출시된다. 또한 20주년을 기념해 조각 케이크로만 판매되었던 브라우니를 홀케이크인 ‘피칸 브라우니’로 새롭게 판매한다.

박현숙 스타벅스 카테고리 총괄부장은 “올해 20주년을 맞아 스타벅스의 상징인 커피 음료와 레트로한 감성을 담은 티 음료, 푸드 등을 함께 선보이며, 고객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담은 20주년 시즌을 기념하고자 했다”고 말했다.

정진홍 기자 jjh@nextdaily.co.kr

칼럼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