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우리은행 "소득정보 없어도 대출"...통신사 신용도 비대면 대출

발행일자 | 2019.07.11 09:42
사진제공=우리은행
<사진제공=우리은행>

우리은행이 소득정보와 직장 정보가 없어도 통신사 이용 정보만으로 대출을 해주는 '우리 비상금 대출'을 11일 내놨다.

이 상품은 일반적인 대출시 필수 정보로 여겼던 은행과 카드사 등에서 제공하는 금융정보 중심에서 벗어나 것이 최대 특징으로, SKT와 KT, LG유플러스 등 이동통신 3사의 요금납부 내역 등 거래 정보를 바탕으로 한 신용등급을 활용한다.

대출 한도는 통신사 신용등급에 따라 최대 300만원이며, 1년 만기 마이너스통장으로만 받을 수 있다. 통신사 신용등급에 따라 최대 0.5%포인트의 우대 금리를 받을 수 있다. 우리은행측은 11일 현재 최저 대출금리는 3.84%라고 설명했다.



대출 신청은 우리은행 입출금 계좌를 보유하고 본인 명의 휴대전화를 갖고 있으면, 우리은행 간편뱅킹 앱 '위비뱅크'를 통해 할 수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통신사와 전자상거래 정보 등 비금융 정보를 통한 비대면 대출이라는 측면에서 의미가 있다"면서 "앞으로 플랫폼 회사와의 제휴를 통해 더 많은 고객이 비대면 신용대출을 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민우 기자 min@nextdaily.co.kr

칼럼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