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하이트진로, 참나무통 맑은이슬 ‘김희선 3년 숙성을 만나다’ 공개

발행일자 | 2019.06.28 09:45
'김희선 3년 숙성을 만나다' 출처=하이트진로 제공
<'김희선 3년 숙성을 만나다' 출처=하이트진로 제공>

[넥스트데일리 정진홍 기자] 하이트진로가 참나무통 맑은이슬의 오크통 3년 숙성을 강조한 새 광고 ‘김희선 3년 숙성을 만나다’를 공개한다.

하이트진로는 이번 '참나무통 맑은이슬'의 2019년 광고 캠페인 전개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시장 확대에 나선다고 28일 밝혔다. 이 광고는 내달 1일부터 케이블TV와 디지털 매체 등을 통해 내보낸다.

이번 광고에서 배우 김희선은 3년이나 기다렸으니 나와달라며 말을 걸 듯 참나무통 맑은이슬을 잔에 따르고, 음미하는 등 실감나는 모습을 연출한다. ‘참나무통 맑은이슬 맛’에 감탄하는 김희선은 마지막 부분에 빈 병을 보며 “더 나와주세요”하며 아쉬워하는 것으로 끝난다.



오성택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상무는 "앞으로도 ‘오크통 3년 숙성’의 가치와 참나무통 맑은이슬의 특장점을 알릴 수 있는 마케팅 활동을 이어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정진홍 기자 jjh@nextdaily.co.kr

칼럼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