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KT, 2022년 카타르 월드컵 광고 독점적 권리 취득

발행일자 | 2019.06.12 10:10
KT 및 대한축구협회 관계자들이 ‘KT 5G’가 새겨진 유니폼을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홍재상 KT 마케팅부문 IMC담당 상무, 이필재 KT 마케팅부문장 부사장, 정몽규 대한축구협회 회장 [사진=KT]
<KT 및 대한축구협회 관계자들이 ‘KT 5G’가 새겨진 유니폼을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홍재상 KT 마케팅부문 IMC담당 상무, 이필재 KT 마케팅부문장 부사장, 정몽규 대한축구협회 회장 [사진=KT]>

KT가 2023년까지 축구 국가대표 공식 후원 연장협약에 서명했다. 이에 2022년 카타르 월드컵 광고에 관한 독점적 권리도 갖게 됐다.

KT(대표 황창규)는 1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대한축구협회(회장 정몽규)와 ‘축구 국가대표팀 공식 파트너 조인식’을 갖고 2023년까지 후원 협약을 연장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로써 KT는 이번 협약으로 지난 2001년부터 2023년까지 총 23년간 후원을 계속한다. 향후 KT는 2022년 카타르 FIFA월드컵에서 축구 국가대표팀의 의류(트레이닝복) 광고권과 플레이어 에스코트 운영권 등의 독점적 권리를 갖는다. 이 밖에 공식 파트너에게 주어지는 경기장 내 보드 광고권, 대표팀 초상권, 엠블럼 사용권 등 권리도 주어진다.



이필재 KT 마케팅부문장 부사장은 “지난 20년간 대한민국 축구와 함께 했고, 앞으로도 같이 할 수 있게 돼 영광이다. 2022년 카타르 월드컵의 대한민국 축구가 새로운 신화를 쓰는데 함께하겠다”고 말했다.

정몽규 대한축구협회장은 “오랜 기간 한국 축구와 대한축구협회를 후원해주는 KT에 감사하며, 기대에 부응해 대한민국 축구의 선전과 축구 문화의 확산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광회 기자 elian118@nextdaily.co.kr

칼럼

주요뉴스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