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신한은행, 모바일 앱 '쏠'로 야구장 스마트 주문

발행일자 | 2019.06.07 16:01
신한은행, 모바일 앱 '쏠'로 야구장 스마트 주문

신한은행(행장 진옥동)은 야구장에서 모바일앱 신한 쏠(SOL)로 간편하게 먹을거리를 주문하고 결제할 수 있는 ‘쏠주문’ 서비스를 오픈했다고 7일 밝혔다.

쏠주문 서비스는 신한 쏠 앱에서 처음 선보이는 스마트오더 서비스다. 우선 고척스카이돔과 창원NC파크에서 사용할 수 있다. 쏠주문을 통해 원하는 메뉴를 결제하고 결제금액의 0.5%를 즉시 캐시백 받는다.

쏠주문으로 경기 전날까지 주문하면 경기당일 입장 시 대기없이 주문한 음식을 바로 픽업이 가능하며 경기 중에 주문할 경우 좌석으로 직접 배달도 가능하다. 신한은행은 쏠주문 서비스 런칭을 기념해 프로모션도 함께 진행한다. 쏠주문 첫결제 고객 선착순 1만명 대상으로 1만5000원 이상 결제 시 5000원 할인쿠폰을 제공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앞으로 타 구장으로 확대할 계획이며 지역 푸드마켓 등 다양한 곳에서 이용할 수 있도록 해 생활금융플랫폼으로서 차별화된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민우 기자 min@nextdaily.co.kr

칼럼

주요뉴스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