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한국테크놀로지, 인수합병 효과로 1분기 매출 폭등

발행일자 | 2019.05.15 18:15
한국테크놀로지, 인수합병 효과로 1분기 매출 폭등

한국테크놀로지가 대우조선해양건설(회장 김용빈) 인수효과로 올해 1분기 연결기준 매출이 전년도 대비 38배 앙등했다고 15일 밝혔다.
 
한국테크놀로지 1분기 연결 매출은 전년도 개별 매출(약 11억 원) 대비 421억 원(3811%↑)가량 증가한 432억 원이다. 연결 매출총이익은 약 35억 원이다.
 
이 같은 연결 매출 급상승은 대우조선해양건설의 인수가 성공적으로 마무리 되면서 대우조선해양건설 매출 일부가 한국테크놀로지의 연결재무제표로 잡힌 데 따른 것이다.


 
한국테크놀로지는 대우조선해양건설 지분 99.2%를 보유한 디에스씨밸류하이 1호 주식회사(이하 디에스씨밸류하이) 인수했다. 또한 대우조선해양건설 인수를 통해 염가매수차익으로 약 89억 7000만원의 수익을 올린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내달 11일에 예정된 디에스씨밸류하이 유상증자를 통해 회사의 지분이 확대되면 염가매수차익은 더욱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회사관계자는 “이번 연결매출이 전년 개별 매출 대비 38배 이상 수직상승해 고무적으로, 반기 이후엔 건설관련 신규수주로 영업이익이 크게 늘어 더욱 기대된다”면서 “앞으로도 건실한 경영을 통해 주주들에게 보답하겠다”고 밝혔다.

김민우 기자 min@nextdaily.co.kr


 
 

칼럼

주요뉴스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