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이통3사 5G 서비스 기습 개통, 1호 고객은 누구?

발행일자 | 2019.04.04 11:00

오는 5일 5G 서비스 시작을 예고한 이동통신 3사가 어젯밤(3일 23시)에 일제히 기습 개통을 진행했다.

본래 일정보다 이틀 앞당겨진 개통의 원인은 세계최초 5G 상용화 타이틀을 지키고자 했기 때문으로 알려졌다. 한 통신사 관계자에 따르면, 미국 최대 이동통신사 버라이즌의 5G 단말기 개통 날짜가 당초 11일에서 4일로 변경된다고 알려진 까닭이다. SK텔레콤은 "한국의 세계 최초 5G를 전세계에 널리 알리기 위해 당초 계획보다 이틀 앞당겨 5G를 개통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번 5G 서비스 기습 개통을 통해 각 이통3사별로 1호 고객이 등장했다. 이들은 모두 각자의 환경과 사연에 의해 5G 서비스가 꼭 필요했던 이유를 밝혔다.

SK텔레콤의 5G 1호 고객 (사진 왼쪽부터)EXO의 카이, 김연아 선수, 윤성혁 선수, 박재원 씨, 페이커 이상혁 선수, EXO의 백현 [사진=SK텔레콤]
<SK텔레콤의 5G 1호 고객 (사진 왼쪽부터)EXO의 카이, 김연아 선수, 윤성혁 선수, 박재원 씨, 페이커 이상혁 선수, EXO의 백현 [사진=SK텔레콤]>

SK텔레콤(대표 박정호)의 5G 1호 가입자는 EXO(엑소)의 백현&카이, 김연아, 페이커 이상혁 선수, 윤성혁 수영선수, SKT의 31년 장기고객 박재원 씨다. 모두 지난 3일 서울 을지로에 위치한 SK텔레콤 본사(T타워)에서 진행한 ‘5G 론칭 쇼케이스’에 참여해 SK텔레콤 5G 서비스 홍보대사로 등록한 인사들이다.

EXO의 백현과 카이는 “많은 팬분들을 가까이에서 자주 만날 수 없어 늘 아쉬웠다”며 “SK텔레콤의 5G VR 서비스를 통해 팬들을 더 많이 만날 수 있을 것 같아 기대가 크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연아 선수도 “SK텔레콤의 5G 서비스 중에 VR/AR기반 1:1레슨이 가능해지면 멀리 있어 일대일 코칭이 어려운 피겨 꿈나무들도 직접 교육받는 것이 가능할 것 같아 마음에 든다”고 말했다.

KT 1호 가입자 이지은 씨가 대구 동성로 직영점에서 세계 첫 5G 스마트폰 '갤럭시 S10 5G' 개통 후, KT 직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T]
<KT 1호 가입자 이지은 씨가 대구 동성로 직영점에서 세계 첫 5G 스마트폰 '갤럭시 S10 5G' 개통 후, KT 직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T]>

KT(대표 황창규)의 5G 1호 가입자는 지난 3일 23시, 대구 동성로 KT직영점에서 '갤럭시 S10 5G' 단말을 개통하며 나타났다. 대구시민 이지은 씨의 남편은 대한민국의 최동단 독도와 울릉도에 5G 네트워크 구축을 담당하고 있는 통신사 직원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지은 씨는 "사랑하는 남편의 땀과 열정으로 만들어진 5G의 첫 가입자가 되어 가슴 뭉클하다"며 "독도와 울릉도 등 섬 출장이 잦은 남편이 15개월 된 딸아이가 보고 싶을 때, 5G 스마트폰으로 생생하고 끊김 없는 영상통화를 할 수 있을 것 같아 설렌다"고 소감을 밝혔다.

LG유플러스(대표 하현회) 1호 고객은 왕성한 활동을 이어가는 방송인으로 알려졌다. 주인공은 모델 겸 방송인으로 활동하는 김민영 씨와 그의 남편 카레이서 서주원 씨다. LG유플러스는 지난 3일 23시 서울 종로직영점에서 이들 부부의 ‘갤럭시 S10 5G’ 개통을 진행했다.

3일 23시 서울 종로직영점에서 LG유플러스 ‘갤럭시 S10 5G’ 1호 고객인 모델 겸 방송인 김민영 씨와 카레이서 서주원 씨 부부가 개통된 5G스마트폰을 전달받고 있다 [사진=LG유플러스]
<3일 23시 서울 종로직영점에서 LG유플러스 ‘갤럭시 S10 5G’ 1호 고객인 모델 겸 방송인 김민영 씨와 카레이서 서주원 씨 부부가 개통된 5G스마트폰을 전달받고 있다 [사진=LG유플러스]>

닉네임 ‘아옳이(아름답고 옳다)’로 활동 중인 김민영 씨는 U+5G 서비스 체험단 ‘유플런서’에 가장 먼저 지원한 것으로 알려졌다. 남편인 서주원 씨는 ‘하트시그널’ 시즌1 출신 카레이서다. 서 씨는 아내 김 씨의 체험단 활동을 지원하다 지난 3일 개통식에 함께 참석해, ‘5G 1호 부부 가입자’가 됐다.

5G 1호 고객 김민영 씨는 “세계적으로 주목 받는 세계 첫 5G 상용화 날에 남편과 함께 ‘5G 1호 부부 가입자’가 되어 말로 표현할 수 없을 정도로 벅차고 기쁘다”며 “LG유플러스 5G가 일상을 바꾼다고 하는데 1호 개통 고객이 된 순간 인생이 바뀐 기분”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김광회 기자 (elian118@nextdaily.co.kr)

칼럼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