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루푸스란? 최진실 딸 투병 고백에 쏠리는 이목

발행일자 | 2019.02.12 15:15
사진=준희의 데일리 캡처
<사진=준희의 데일리 캡처>

최진실 딸 투병 소식이 전해졌다.

최진실 딸 최준희는 지난 10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준희의 데일리'를 통해 투병 사실을 고백했다.

그는 "최근 두 달 동안 루푸스에 걸려 힘든 시간을 보냈다. 이제는 조금 나아져서 퇴원했다"고 말했다.



이어 "몸이 퉁퉁 부어서 걸어 다닐 수가 없었다. 다리에 물이 차 무거워서 휠체어를 타고 다녔고 체중이 1~2주 만에 10kg이 늘었다"고 말했다.

또 "제가 살 찐거라고 생각하시는 분들이 많은데 사실은 부은거다"라며 "빨리 완치해서 일상생활 관련한 영상과 글을 많이 올리겠다"고 의지를 드러냈다.

한편 루푸스는 면역계의 이상으로 온몸에 염증이 생기는 만성 자가면역질환이다.

주로 피부 발진, 부종이나 관절통, 우울증과 발작을 일으키기도 한다.

이은수 기자 eslee@nextdaily.co.kr

칼럼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