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스카이캐슬' 16회 총정리, 정준호 친딸 사실 알고 김서형 김보라에 책잡혔다

발행일자 | 2019.01.13 02:58
사진=JTBC '스카이캐슬' 방송 캡처
<사진=JTBC '스카이캐슬' 방송 캡처>

'스카이캐슬' 16회에서 김보라를 둘러싼 사건이 좀처럼 풀릴듯 풀리지 않는 모습을 보였다.

12일 오후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SKY 캐슬' 16회에서는 혜나(김보라 분)를 죽인 범인으로 우주(찬희 분)가 체포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스카이캐슬 주민들은 누가 혜나를 죽였는가에 대한 주제로 시끄러웠다.



혜나와 예서(김혜윤 분)가 사이가 안좋았던 것은 이미 유명한 사실. 때문에 예서가 궁지에 몰릴 위기에 휩싸였다.

이에 한서진(염정아 분)은 김주영(김서형 분)을 찾았다. 김주영은 "예서가 혜나를 죽였든 그렇지 않든 중요하지 않다. 중요한 건 고3이고 서울대에 가는 것이다"라고 말하며 "우주가 감옥에 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우주가 사건 당일 빨간 후드티를 입고 있었고, 빨간 후드티를 입은 사람이 혜나를 미는 영상이 차량 CCTV에 찍혔다. 이에 그는 경찰에 체포됐다.

하지만 이수임(이태란 분)은 그것을 믿지 않았다. 사건 현장을 찾았고 창고가있던 것을 발견, 진범이 따로 있다는 것을 알았다.

사건이 빠르게 흘러가고 혜나의 장례식이 진행됐다. 한서진은 강준상(정준호 분)에게 "꼭 참석하라"라고 하지만 그는 골프 등 중요한 모임 탓에 참석하지 않았다.

한서진은 "후회하지 말고 가라"라고 했고 강준상은 "내가 왜 후회를 하느냐"며 윽박질렀다.

하지만 혜나를 보내는 현장에서 엄마들이 하는 이야기를 예빈(이지원 분)이 들었다. 이에 혜나가 아빠의 딸이란 것을 알게됐다.

한서진은 예빈에게 "아빠에게 말하지 말라"고 신신당부하지만, 예빈은 술에 취해 홀인원을 했다고 기뻐하는 아빠에게 "혜나 언니가 아빠 딸인 것도 모르고"라고 하며 방으로 뛰어올라갔다.

이어 강준상은 "무슨 말이냐"라고 소리치며 한서진에게 "사실이냐"라고 물었고 한서진은 "사실이다"라고 말했다.

또 방송 말미 김주영이 위기에 몰렸던 사실이 공개됐다. 혜나는 그를 찾아 "예서가 어떻게 시험에서 만점을 받았느냐"라며 "내가 봤는데 문제를 빼돌렸느냐. 도대체 학교 누구와 손을 잡았느냐"라고 물었다.

이에 김주영이 "원하는 것이 무엇이냐"라고 묻자 혜나는 "나는 내 스스로 서울대에 갈 수 있다. 내가 원하는 건 예서를 서울대 의대에서 떨어트리는 것이다"라고 말하는 장면이 전파를 탔다.

과연 자신의 친딸이 혜나라는 것을 알게된 강준상과 혜나를 죽인 범인은 누구일지 이목이 집중된다.

이은수 기자 eslee@nextdaily.co.kr

칼럼

주요뉴스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