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스카이(SKY)' 캐슬, 우주와 예서 중 혜나 죽인 인물은?

발행일자 | 2019.01.12 23:09
사진=JTBC
<사진=JTBC>

'스카이 캐슬' 김보라의 죽음의 진실은 무엇일까.

12일 오후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스카이(SKY) 캐슬'에서는 혜나(김보라 분)의 죽음을 둘러싼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주영(김서형 분)은 한서진(염정아 분)에게 "예서가 누굴 죽였든 상관없다. 고 3인게 중요하다"며 그에게 "우주가 위험해질 것이다"라고 또 다른 전개를 예고했다.



동시에 우주는 방에서 눈물을 흘렸다. 그는 "이럴 줄 알았으면 생일파티에 초대하지 말걸 그랬어요"라며 눈물을 흘렸다.

이어 "평생 책상에 앉아서 공부만 하다가 간거잖아요. 아빠 혜나는 왜 그렇게 살아야 돼요"라며 울었다.

이수임(이태란 분)은 문밖에서 이 소리를 들으며 눈물을 흘렸다.

특히 예서는 방에서 잠을 자며 "혜나야 잘못했다"고 말했다. 한서진은 "정말 우리 예서가 죽인걸까"라고 혼란스러워했다.

하지만 우주가 경찰에 체포됐다.

이은수 기자 eslee@nextdaily.co.kr

칼럼

주요뉴스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