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헨리, 소속사 옮긴 이유는 무엇?

발행일자 | 2019.01.12 18:22
사진=몬스터엔터테인먼트그룹
<사진=몬스터엔터테인먼트그룹>

가수 헨리가 화제를 모으는 가운데 최근 심상치않은 행보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최근 그는 SM엔터테인먼트 산하 SJ레이블과 전속계약을 만료, 몬스터엔터테인먼트그룹과 새 계약을 체결했다.

소속사 측은 "첫 소속 아티스트 헨리가 글로벌 멀티 엔터테이너로 성장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이로써 그는 지난 4월 SM엔터테인먼트 산하 SJ레이블과 전속계약이 만료된 이후 7개월 만에 새 소속사에 둥지를 틀게 됐다.

몬스터엔터테인먼트그룹은 중국 영화 제작사 신하오(星皓) 및 미국 파트너사들과 함께 설립한 글로벌 매니지먼트 팀.

한편 지난 2008년 가수로 데뷔한 헨리는 작사, 작곡부터 악기 연주까지 뛰어난 재능을 선보이며 음악 천재로서 면모를 보였다.

헨리는 이후 '나 혼자 산다' 등 예능 프로그램을 비롯해 드라마, 영화 등에서 다방면으로 활약 중이다.

소속사를 옮긴 후 더욱 다방면으로 활동할 수 있을 것에 기대가 모인다. 올해 그가 펼칠 활약에 기대가 모인다.

이은수 기자 eslee@nextdaily.co.kr

칼럼

주요뉴스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