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욕지도 무적호 전복 사고 발생, 현재 상황은?

발행일자 | 2019.01.11 08:52
사진=KBS
<사진=KBS>

욕지도 무적호 전복 사고가 발생했다. 경남 통영 부근 낚시어선이 전복, 14명 중 9명이 구조됐다. 현재까지 해경은 구조작업을 벌이고 있다.

KBS 보도에 따르면 11일 경남 통영 부근에서 전복된 낚시어선에 타고 있던 14명 가운데 현재까지 9명이 구조됐다.

이 가운데 2명은 현재 의식이 없는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이날 오전 4시 57분 낚시 어선 무적호가 전복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사고가 일어난 장소는 경남 통영시 욕지도 남쪽 80km 부근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 어선에는 57살 선장 최 모 씨와 낚시객 등 모두 14명이 탑승하고 있던 것으로 전해졌다.

어선은 갈치 낚시를 위해 출항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신고를 받은 직후 통영해양경찰서는 헬기와 구조선 등을 급파해 구조작업을 벌이고 있다.

통영해경은 구조된 승객들을 심폐소생술을 실시하며 이송하는 한편, 나머지 5명을 발견하기 위해 잠수사 등을 동원해 수중수색을 하고 있다.

이은수 기자 eslee@nextdaily.co.kr

칼럼

주요뉴스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