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트와이스' 다현 채영 쯔위, 티저 사진 공개...'러블리'

발행일자 | 2018.12.06 23:30
사진=JYP 제공
<사진=JYP 제공 >

걸그룹 트와이스(TWICE) 개인 티저의 마지막 주자인 다현, 채영, 쯔위 사진을 공개했다.

트와이스는 12일 세 번째 스페셜 앨범 'The year of "YES"'와 타이틀곡 '올해 제일 잘한 일'을 발매하고 2018년 연말을 화려하게 장식한다.

이를 앞두고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는 트와이스의 새 앨범 콘셉트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하는 티징 콘텐츠를 연일 선보이고 있다. 4일 나연-정연-모모, 5일 사나-지효-미나에 이어 6일 0시 JYP 및 트와이스 공식 SNS 채널에 막내 3인방 다현, 채영, 쯔위의 이미지 3장을 게재하고 개인 티저 공개를 완료했다.




다현, 채영, 쯔위는 각각 포근하고 차분한 분위기 속에서 감탄을 절로 자아내는 미모를 뽐내 시선을 붙잡았다. 또 세 멤버들은 빨간 리본, 붉은 장미 패턴의 블라우스, 레드 체크 룩 등으로 따뜻한 연말 분위기를 풍겨 신곡 '올해 제일 잘한 일'에 대한 호기심을 불러일으켰다.

한편 '올해 제일 잘한 일'은 박진영이 '빈칸 채우기'라는 새로운 작곡 방법으로 탄생시켰다. 박진영은 후렴을 작사, 작곡한 후 나머지 부분은 반주만 있는 상태로 동료 작곡가들에게 공유해 빈칸을 채우도록 했다.

박진영이 '빈칸 채우기' 방법으로 하나의 곡을 완성시킨 것은 이번이 최초다. 박진영은 동료 작곡가들과의 협업으로 더욱 다양한 음악적 색깔을 내기 위해 이같은 시도를 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올해 제일 잘한 일'의 후렴은 박진영, 벌스나 브릿지 등은 가수 박지민을 포함한 6명의 작곡가가 함께 작업해 곡을 완성했다.

한편 트와이스의 스페셜 앨범 'The year of "YES"'와 타이틀곡 '올해 제일 잘한 일'은 12일 오후 6시 각 음원사이트에 공개된다.

 윤정희 기자 jhyun@nextdaily.co.kr
 

칼럼

주요뉴스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