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육지담, 방송서 기센 언니 제시가 언급한 말 다시 들어보니 '굴욕'

발행일자 | 2018.02.14 22:05
사진=tvN 택시 방송화면
<사진=tvN 택시 방송화면 >

육지담, 방송서 기센 언니 제시가 언급한 말 다시 들어보니 '굴욕'

래퍼 육지담이 핫이슈로 급부상 한 가운데 육지담 민낯에 대해 제시가 언급해 눈길을 끌고 있다. 

과거 방송된 tvN '현장 토크쇼 택시'에는 '기센녀' 특집으로 가수 제시, 치타, 육지담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당시 방송에서 제시와 치타, 육지담은 MC이영자와 오만석을 기다렸다. 오랜만에 만난 세 사람은 그동안의 안부를 물으며 친분을 과시했다.



특히 제시는 "아까 숍에서 육지담 만났다. 나 얘 민낯 봤다. 누군지 못 알아봤다"고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앞서 육지담은 오늘(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워너원 강다니엘을 주인공으로 한 팬 픽션 ‘강다니엘 빙의 글’의 주인공이 자신이라는 내용의 글을 게재한 바 있다. 이후 워너원 팬들과 댓글로 설전을 벌였으나 논란이 계속되자 글을 삭제했다.

윤정희 기자 (jhyun@nextdaily.co.kr)
 

칼럼

주요뉴스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