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성추행’ 이윤택 “잘못을 인정, 반성하는 의미에서 모든 활동 중단”

발행일자 | 2018.02.14 15:04
사진=YTN 방송 캡처
<사진=YTN 방송 캡처>

‘성추행’ 이윤택 “잘못을 인정, 반성하는 의미에서 모든 활동 중단”

연극 연출가 이윤택이 성추행 사실을 인정하고 앞으로 활동을 중단하겠다고 밝혔다.

극단 미인의 김수희 대표는 오늘(14일) 새벽 자신의 페이스북에 ‘metoo’라는 해시태그(#)를 달고 10여 년 전 지방 공연 당시 자신이 겪었던 일을 폭로했다.


김수희 대표의 폭로 뒤 이윤택 연출은 연희단거리패 김소희 대표를 통해 잘못을 인정하고 반성하는 의미에서 모든 활동을 중단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어 “3월 1일부터 예정됐던 ‘노숙의 시’를 시작으로 예정돼 있던 이윤택 연출의 작품 공연을 취소할 예정”이라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현재 이윤택 연출로 30스튜디오에서 공연 중인 연극 ‘수업’은 이미 개막한 만큼 25일까지 공연을 계속하기로 했다.

김혜진 기자 khj@nextdailly.co.kr

© 2018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칼럼

주요뉴스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