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희망가게, 2018년도 1차 창업주 공개모집 진행

발행일자 | 2018.02.07 09:35

㈜아모레퍼시픽은 아름다운재단과 함께하는 한부모 여성 창업 대출 지원 사업 '희망가게'가 3월 9일까지 2018년도 1차 창업주 공개 모집을 진행한다고 7일 밝혔다. 맏자녀 기준 25세 이하의 자녀를 양육하는 한부모 여성은 누구나 지원 가능하다.

희망가게는 여성 창업가를 꿈꾸는 한부모 여성을 도와 경제적 자립을 적극적으로 지원하는 '마이크로크레디트(Micro Credit)' 사업이다. 해당 사업은 2003년 ㈜아모레퍼시픽의 창업자 서성환 선대회장의 가족들이 여성과 아동 복지 지원에 힘쓴 창업자의 뜻을 기리기 위해 기부한 유산인 '아름다운세상기금'을 바탕으로 시작됐다. 2004년 1호점 개점 이후 100호점(2011년), 200호점(2013년)을 거쳐 2017년까지 전국에 총 334개 매장이 개설됐다.

이번 공모를 통해 선발되는 희망가게 창업 대상자에게는 최대 4천만 원의 창업자금(보증금 포함)이 상환금리 연 1%로 제공된다. 상환 기간은 8년이며, 이자는 또 다른 여성 가장의 자립을 돕는 창업 지원금으로 적립된다. 신청 시 별도의 담보, 보증을 요구하지 않으며, 신용 등급과도 관계없이 창업 자금을 대출해주는 희망가게 사업은 맏자녀 기준 25세 이하의 자녀를 양육하는 한부모여성(중위소득 70%, 월 소득 2인 가구 199만 원, 3인 가구 258만 원 이하 조건)이고 구체적인 창업계획이 있다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올해부터는 '작지만 강한 골목가게' 창업을 위해 업종별 전문가들이 희망가게 창업주를 위한 맞춤형 컨설팅을 제공하며, 창업 이후에도 매출 증진을 위한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 및 개인 기술 교육비(최대 200만 원) 등을 지원한다.

올해 희망가게 공모는 이번 1차 모집 이후 두 차례(5/7~6/8, 8/6~9/7)에 걸쳐 추가로 진행된다.  김휘영 기자 (younghk@nextdaily.co.kr)

희망가게, 2018년도 1차 창업주 공개모집 진행

칼럼

주요뉴스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