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일본 ‘에비스(YEBISU) 맥주’, 해외 최초로 한국 출시…‘슈퍼프리미엄 맥주 시장 개척'이 목표

발행일자 | 2017.09.11 00:00
(사진 왼쪽에서 두 번째부터) 가와구치 삿포로인터내셔널 브랜드 전략부장과 이종환 엠즈베버리 대표와 루이  삿포로인터내셔널 대표가 지난 7일 서울 서초구 잠원동 한강 프라디아에서 열린 ‘에비스 맥주’ 국내 출시 기자간담회에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엠즈베버리 제공
<(사진 왼쪽에서 두 번째부터) 가와구치 삿포로인터내셔널 브랜드 전략부장과 이종환 엠즈베버리 대표와 루이 삿포로인터내셔널 대표가 지난 7일 서울 서초구 잠원동 한강 프라디아에서 열린 ‘에비스 맥주’ 국내 출시 기자간담회에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엠즈베버리 제공>

매일유업의 자회사로 삿포로맥주를 수입 판매하는 ‘엠즈베버리지’ 가 127년의 오랜 역사를 자랑하는 일본 최고(最古)의 프리미엄 맥주인 ‘에비스(YEBISU) 맥주’를 국내에 정식 출시했다.
 
일본에서 두터운 마니아층을 확보하고 있는 에비스맥주는 최고급 아로마홉을 사용해 깊은 풍미와 깔끔한 맛이 일품으로 현지에서도 프리미엄 맥주로 인지도를 구축하고 있다.
 

에비스 맥주. 사진=엠즈베버리 제공
<에비스 맥주. 사진=엠즈베버리 제공>

일본에서 복(福)을 부르는 맥주로 오랜 인기를 끌고 있는 에비스 맥주는 오랜 전통과 역사를 그대로 반영해, 스토리가 전개될 만큼 브랜드의 로열티가 특별하다.

에비스는 장사번영을 기원하는 신의 이름을 사용해 일본의 문화를 엿볼 수 있는 상징
성을 가지고 도미·행운·번영 등의 스토리를 전개하고 있다. 때문에 일본에서는 특별한날 에비스맥주를 선물하는 트렌드가 자리 잡고 있다고 한다.
 
지난 7일 에비스 맥주 국내 출시를 맞아 서울 서초구 잠원동 한강 프라디아에서 기자회견을 연 엠즈베버리지 측은 지난해 11월 국내에 생맥주로 테스트 판매를 시작했으며 최근에는 TV 프로그램인 ‘수요미식회 맥주편’에 소개되면서 비싸지만 맛있는 맥주로 소개되기도 했다. 이 맥주는 최고의 품질관리와 철저한 업장 교육을 통해 현재 국내 100여 곳의 유명 레스토랑에서 판매하고 있다고 한다.
 
회사 측은 “에비스 맥주가 소비량의 70%를 점유하고 있는 가정용 시장을 타깃으로 350㎖와 500㎖의 캔맥주 제품으로 우선 선보이고 점차 확대할 계획이다”라고 설명했다.
 
이날 기자회견장에서 이종환 엠즈베버리 대표는 “에비스 맥주가 프리미엄 브랜드인 만큼 소비자들이 에비스 맥주의 가치를 느끼고, 인정할 수 있는 시장을 만들고 다양하게 브랜드를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겠다”며 “출시 직후에는 가격 할인 등의 행사는 벌이지 않겠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날 함께 참석한 루이(TsuKasa Orui) 삿포로인터내셔널 대표는 “일본에서만 경험 할 수 있었던 오랜 브랜드 에비스를 처음으로 소비자들에게 소개하는 한국은 센스 있고, 정교한 고급스러움을 추구하는 에비스 맥주의 가치를 인정받을 수 있는 최고의 시장이라고 생각했으며, 앞으로 최고의 품질을 함께 즐길 수 있기를 바랍니다”라고 말했다.
 
한편 에비스맥주는 롯데마트, 코스트코, 홈플러스 등 주요 할인점과 CU, GS25, 미니스톱, 세븐일레븐 등 주요 편의점 및 백화점에서 구매할 수 있다. 권장소비자가 350㎖ 3900원, 500㎖ 4700원이다.

정영일 기자 (wjddud@nextdaily.co.kr)

© 2017 next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칼럼

주요뉴스

많이 본 기사

실시간 기사

맨위로